성 이냐시오 예수회 예수회 영성 양심성찰 이냐시오 영성묵상 영신수련 관구행정 교육사도직 매체소통사도직 영성사도직 사회사도직 청소년사도직 해외 선교 기타 공지사항 언론보도 예수회 소식 해외 예수회
메뉴
1. 예수회의 기원

  예수회는 성 이냐시오 로욜라와 그의 '영신수련'(靈神修練)으로 단련받은 초대회원들로 부터 유래한다. 그들의 시대는 16세기의 대격변기였고 종교개혁의 시대였다. 성 이냐시오가 '주님안의 벗들'이라고 부른 그의 동료들은 오로지 하느님만을 섬기려는 열망으로 자신들에 대한 하느님의 뜻을 식별하여 찾았다. 하느님의 섭리는 이냐시오 성인을 통해서 복음적 권고를 따르는 삶가운데 새로운 생활양식을 일으켜 하느님 백성의 모임인 교회에 봉사하도록 했다. 그리하여 그들이 공동으로 갖게된 비젼안에서 고유한 예수회의 생활양식이 자라났으며, 결국 예수 그리스도의 거룩한 이름을 가진 성직 수도회가 결성되었다. 예수회는 1540년에 사도좌의 인가를 받아 교회 안에서 탄생하였다.

2. 예수회의 행동양식

  예수회의 유일한 목적은 하느님의 은총으로 회원 자신뿐만 아니라 동시에 이웃의 구원과 완덕을 전심전력으로 추구하는데 있다. 더우기 그 모든것에서 '하느님의 더 큰 영광' 을 위해 봉사하는 것이다. 이 목적은 예수회의 행동양식을 결정하며, 예수회를 수도적이면서 특히 사도적인 단체로 만든다. 예수회의 사도적 활동은 세계 전역을 대상으로 하고 제한없는 기동성을 요구하며 더 어려운 사명을 기꺼이 받아들이게 한다. 따라서 교회의 필요에 즉각적으로 응해 어디나 가서 활동할 자유를 얻기 위해, 이전의 전통적인 수도생활 양식 안에 있던 여러가지 방해 요소들을 과감히 포기하여 근본적으로 쇄신된 수도생활 양식이 성립되었다.

  예수회의 행동양식은 '영신수련'(靈神修練)을 통해 관상한 그리스도, 즉 가난하고 겸손하신 그리스도를 인격적으로 만나고 무조건적으로 따르는 전적인 자기헌신에서 나오는 영적이며 인간적인 태도이다. 그리스도는 예수회원 모두에게 삶과 일의 원형이 되시며, 또한 각자의 상황안에서 사도적 적응성을 가지고 항상 '그 이상의 것'을 선택하도록 재촉하신다.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예수회원은 세상 안에서 활동하는 관상가가 되며, 그리스도의 대리자인 교황과의 특별한 유대속에서 교회와 함께하는 정신으로 봉사한다. 예수회원은 무상으로 봉사할 마음을 가지며, 기도로써 길러지고 체득된 식별의 감각을 지니고 세상안에서 활동한다. 예수회 전통은 봉사의 질과 자기도야에 있어 엄격함을 유지하여 왔으며, 인간적인 것에 대한 고결한 감각으로 참으로 인간다운 것을 존중한다. 예수회원의 행동양식은 외면상으로는 평범하고 또 그것을 추구하나, 내적으로는 자신의 목적의 탁월한 완성을 위해 노력한다.

3. 오늘날의 예수회원

  예수회는 그 시대와 세계 안에서 그리스도를 관상하면서 영감을 받아 거기에서 사도적 활동력을 보존할 통찰을 길어 내었다. 따라서 우리시대 인간들의 염원과 필요를 보되 그리스도의 눈으로 봄으로써, 오늘날의 예수회원들은 스스로의 신원과 사명을 자각한다. 따라서 예수회원은 이냐시오와 같이 '예수의 벗'으로 부름받았음을 인식하면서, '주님 안의 벗들'인 동료들과 더불어 그리스도의 지상 대리자께 결속하여, 이 시대의 가장 심각한 투쟁인 신앙의 봉사와 신앙에 내포된 정의 구현에 헌신하는 사명을 받아 파견된 사람이다. 예수회원은 세가지 서원(청빈, 정결, 순명)을 통해 이러한 봉사에 필요한 사도적 자유를 얻어 가난한 이들과 일치하면서 세계의 현실 한 가운데로 뛰어든다.